> 충북 > 보은
보은군 공무원 '솔선수범'응급기간설정‥피해복구 앞장
주현주  |  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7.04.03  18:21: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3일 보은군청 공무원과 삼승면사무소 직원 25명은 삼승면 상가리의 장상일씨 소유의 인삼밭에서 강풍으로 쓰러진 인삼포를 정리했다.

보은군은 지난 28일 불어닥친 강풍으로 인한 농업 시설물의 피해가 9억9700만원으로 잠정집계 됐다고 밝혔다.

시설물별로는 인삼 재배시설 77농가 43㏊,비닐하우스 68농가 2.1㏊,과수및 기타시설이 28농가 2.5㏊등이 피해를 입은 것으로 집계됐다.

강풍으로 인한 보은군내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따라 보은군은 지난2일부터 6일까지를 응급복구기간으로 설정하고 피해복구에 들어 갔다.

3일 보은군청 공무원과 삼승면사무소 직원 25명은 삼승면 상가리의 장상일씨 소유의 인삼밭(1320㎡)에서 강풍에 쓰러고, 날아간 인삼포를 정리했다.
주현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