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난오피니언 > 발언대
가을 수확기 농산물 지켜주세요
전재현  |  webmaster@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9.15  18:23: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봄부터 시작되는 씨앗을 품은 땅들은 제각기 서로다른 열매를 키워내어 마침내 하늘은 높고 말은 살찐다는 풍요의 계절에 여름 땡볕 자외선도 두려워하지 않고 약을 치고 잡초를 제거한 농민들에게 결과물로 열매를 제공하는 만큼 우리 소비자 식탁에 올라올때까지 정당한 댓가를 받을 수 있도록 지켜내야 한다.

빨갛게 익은 고추를 따 마당에 말려 태양초고추로 생산해서 출하를 앞둔 시점에서 어느날 갑자기 밤손님이 찾아와 댓가 없이 훔쳐갔다면 그동안 힘들고 어렵게 일해왔던 것들이 물거품이 되어버리는 허탈감에 빠질 것이다.

농산물을 훔쳐가는 행위는 농민의 피와 땀을 송두리째 앗아가는 용서 받을 수 없는 중죄다. 우리지구대에서는 수확기를 맞아 농민들이 한해 동안 힘들게 키워온 농산물 도난예방을 최우선 과제로 선정해 예방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발생시에는 반드시 검거해서 댓가를 치루도록 해야겠다는 강한의지를 다지며 고추, 깨, 인삼 등 수확기를 맞은 농산물 도난예방을 위해 절도 위험지역에 '집중순찰구역'이라는 플랜카드를 설치하고 주기적으로 순찰활동을 펼치고 있다.

매년 가을이 되면 각 마을별 담당구역을 정하여 방범진단을 실시하고 순찰활동을 하고 있지만 부족한 인력과 넓은 관할로 인해 한계가 있으므로 위험지역에 대해서는 비상벨을 설치하는 등 우리모두 지혜를 모아 농산물 예방에 노력 한다면 한여름 뙤약볕에서 흘린 땀의 소중한 댓가를 지켜낼 수 있을 것이다.

/전재현 청주청원경찰서 오창지구대 경위
 

전재현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