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충주
지역 곳곳 온정 나눔 잇따라충주署 중앙지구대 등
이현 기자  |  sonar-man@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1.11  16:38:0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윤정훈 충주시 문화복지국장(왼쪽)이 무료급식소 나코나눔을 찾아 쌀을 전달하고 있다.

[충주=충청일보 이현기자]새해를 맞아 충주지역 각계각층에서 소외된 이웃과 나눔의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충주시 간부 공무원들은 인사 이동시 축하화분 대신 받은 쌀로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윤정훈 문화복지국장과 공무원들은 9일 무료급식소 '나코나눔'과 '재성이네 나눔쉼터'를 찾아 쌀(20㎏) 20포를 전달하고,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했다.
 

같은 날 한국생활음악협회 충주지부(지부장 김경진)는 홀몸노인 등 생활이 어려운 가정에 전해 달라며 라면 8박스와 현금 80만 원을 칠금금릉동주민센터에 기탁했다.
 

지부는 지난달 '충주시민과 함께하는 송년 희망콘서트'를 열어 모은 관람료와 평소 회원들이 낸 성금으로 기탁품을 마련했다. 지난 2012년 1월 음악 동호인들이 설립한 한국생활음악협회 충주지부는 우륵문화제 공연과 오석환경음악제 개최 등 활동을 펼치고 있다.
 

충주경찰서 중앙지구대 중앙방범대도 겨울나기에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가구 3세대에 연탄 300장과 석유 등 45만 원 상당을 후원했다.
 

지명현 방범대장은 "올해는 유독 매서운 한파가 계속된다는데,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내는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