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취업·창업
코레일 상반기 인턴 700명 공모에 1만6천여명 지원
이한영 기자  |  hy733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2.11  17:31:4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전=충청일보 이한영기자] 코레일(사장 최연혜)이 올해 상반기 정규직 채용을 위한 인턴사원을 공개모집한 결과 역대 최대인원이 지원했다.

이번 공모는 지난 1일부터 5일까지 코레일 홈페이지에서 접수했으며, 700명 선발에 1만6천698명이 원서를 냈다.

모집유형별 경쟁률은 일반공채가 636명 모집에 1만6천539명이 지원해 26대 1, 보훈공채가 64명 모집에 159명이 지원해 2.5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일반공채 중 전기통신직은 13명 모집에 1천345명이 지원해 103.5대 1의 최고경쟁률을 기록했으며, 다음으로 사무영업직이 131명 모집에 8천305명이 지원해 63.4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코레일은 필기시험과 체력검증, 면접시험을 거쳐 인턴사원을 선발하고 3개월여간의 실무수습을 통해 오는 6월 말께 성적우수자 순으로 일반공채 510명, 보훈공채 50명을 정규직으로 채용할 예정이다.

최 사장은 "철도에 대한 관심으로 많이 지원해줘 고맙다"며 "앞으로도 일자리 창출이라는 정부정책에 적극 부응해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코레일은 청년실업 해소를 위해 지난해 임금피크제를 도입하고 올해 채용인원을 크게 늘려 모두 1천70명을 신규 채용할 예정이다.

이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