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충북장애인고용공단 - 행복누리, 사회공헌 업무협약다양한 분야 지속적인 협력 기대
박성진 기자  |  hvnews@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5.13  09:29:2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박성진 기자]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충북지사는 12일 LG화학 자회사인 장애인표준사업장 (주)행복누리와 협력해 사회공헌 등을 함께 추진하기로 업무협약(사진)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공단은 어려운 이웃돕기, 장애인 문화활동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지속적인 협력활동을 기대하고 있다.

(주)행복누리는 공단 충북지사의 지원으로 2013년 LG화학이 충북지역의 장애인 고용을 위해 오창공장에 설립한 회사다.

현재는 LG화학 청주공장, 대전연구소 등 3개 사업장으로 확대해 카페, 건물관리, 매점운영 등의 직무에서 82명의 중증장애인을 포함해 106명의 장애인이 근무하는 충북지역 최대의 장애인 고용기업이다.

박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