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충북도, 전상헌 경자청장 경질하라"새누리 충북도당, 성명 발표 "MRO 오판, 수백억 낭비"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9.05  19:03:0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이정규기자] 새누리당 충북도당(이하 도당)은 5일 성명을 통해 "충북도가 우선적으로 경자청장을 경질하고 책임지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고 촉구했다.

도당은 "MRO 사업 오판으로 수백억 원의 혈세를 날리고 멘붕 상태에 있는 이시종 지사와 충북도가 수습책은 커녕, 어물쩍 넘어가려는 태도를 보이고 있어 참으로 안타깝다"며 이 같이 주장했다.

도당은 "사업 주도의 책임을 갖고 있는 전상헌 경자청장은 침묵하면서 꿋꿋이 자리를 지키고 있고 인사권을 갖고 있는 이시종 지사는 이러지도저러지도 못하며 갈팡질팡하고 있는 형국"이라며 "발빠른 대응으로 대응책을 마련하고 책임지는 모습을 보여도 모자랄 판에 뒷짐지고 앉아서 주판알만 튕기고 있어 도민들의 가슴에 응어리가 지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도당은 이어 "도의회나 시민단체에서 우려의 목소리를 내고 있고, 신속한 대응을 요구하는 도민들의 염원을 듣고 있다면 이 지사와 충북도는 지금이라도 우선적으로 경자청장을 경질하고 책임지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며 "도민들이 납득할만한 대안을 제시하는 것이 순서일 것이고 이를 대강 넘어갈 수 있을까를 생각한다면 그야말로 외면의 구렁텅이에 빠지게 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도당은 특히 "도의회에서 철저한 원인 조사를 통해 그 진상을 규명해 주기를 바란다"고 요구했다.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