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방송·연예
[SNS돋보기] 송해, 사망설 유포자 수사의뢰 취소 “용서하겠다”
박지영 기자  |  news022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3  14:57:2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연합뉴스

[충청일보 박지영기자] 방송인 송해가 자신이 사망했다는 악성 루머 유포자에 대한 고소를 취하했다.

송해 측은 3일 “송해 선생님도 당일에는 너무 당황스럽고 화도 나셨겠지만 수사관이 막상 사무실에 찾아오자 ‘새해에 액땜한 셈 치고 용서해주라’고 하셨다며 수사 의뢰를 취소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달 30일 인터넷상에는 송해가 사망했다는 악성 루머가 확산되자 송해 측은 사망설을 부인하는 공식입장을 내고 사이버 수사대에 수사를 의뢰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 소식에 대한 네티즌들의 반응도 뜨겁다. 아이디 u-u0****는 “오래오래 건강해주세요~~!!”라며 송해의 건강을 기원했다. min8**** “실시간 검색어 올랐다하면 심장이 쿵 ㅜㅜ 건강하세요~~!!”, dvca**** “역시 어른은 어른이시다”, kosh**** “만수무강하세요!!!”, misa**** “용서해주면 다른사람 갖고 또 할텐데”, njsl**** “실검에 오를때마다 전국민이 가슴을 쓸어내리는 유일한 분”, npko**** “대인배 이십니다~~^^”, srai**** “허위 유포자는 이쯤이면 사죄의 전화라도 해라”, chor**** “100세가 되어서도 전국 노래자랑 외치셨으면 하심”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송해는 현재 건강에 이상이 없으며, 오는 6일 강원도 홍천으로 떠나 7일 오후 예정된 KBS '전국노래자랑' 공개녹화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박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