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방송·연예
호란, '음주운전 혐의' 벌금 700만원 약식 기소
박지영 기자  |  news022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9  15:06:2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박지영기자] 가수 호란이 음주운전 혐의로 벌금형에 약식기소 됐다.

서울중앙지검 형사5부(최기식 부장검사)는 교통사고처리특례법·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호란에 대해 벌금 700만원의 약식명령을 청구했다고 9일 밝혔다.

호란은 지난해 9월 29일 오전 5시 40분께 술에 취한 상태로 직접 차를 몰고 성수대교 남단 인근을 지나다 3차선 도로 길가에 정차돼 있던 성동구청 청소 차량을 들이받은 혐의를 받는다. 이 사고로 운전석에 타고 있던 환경미화원이 전치 2주의 부상을 입었으며, 당시 호란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06%로 조사됐다.

한편 호란은 앞서 2004년과 2007년에도 음주운전으로 벌금형을 선고 받은 바 있다. (사진: 플럭서스뮤직)

박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