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충북경찰청, 특별 교통관리
신정훈 기자  |  glorious0808@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22  19:27:1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신정훈기자] 충북경찰청은 설 연휴인 26일부터 30일까지 특별 교통관리에 나선다.
 
22일 경찰에 따르면 이 기간에 교통경찰 108명, 지역 경찰 178명, 기동대 107명 등 1일 평균 393명의 경력과 순찰차 36대, 사이드카 27대를 탄력적으로 활용, 교통관리를 한다.
 
경찰은 설 연휴에 앞서 21일부터 25일까지 도내 주요 전통시장과 대형마트 등 혼잡 지역에 경찰 인력을 배치한다.
 
설 연휴가 시작되는 26일부터 30일까지 통행량이 많은 주요 고속도로를 중심으로 암행순찰차를 운용, 사고·정체 요인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다.
 
특히 설 당일에는 성묘객의 혼잡 완화를 위해 청주시 가덕공원묘지 등 12개 공원묘지 주변 진·출입로에 경력을 배치, 집중 관리한다.  

경찰 관계자는 "귀성 기간이 이틀로 짧아 많은 차량이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며 "교통정보 애플리케이션을 활용, 차량이 몰리는 도로와 시간대를 피해 귀성길에 오르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신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