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피니언 > 생활안전이야기
안전한 신입생오리엔테이션동중영 사단법인 경호원 총재
충청일보  |  webmaster@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2.15  13:45:2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동중영 사단법인 경호원 총재] 해마다 이맘때면 새 학기가 시작 전 새내기들을 위한 OT(Orientation)을 진행하고 있다. 신입생 오리엔테이션은 새로운 환경에 놓인 신입생들에게 환경적응을 위한 교육이다. 그러나 OT를 애기할 때면 음주와 폭행 안전사고가 떠오른다. 특히 지난 2014년 2월 17일의 경주 마우나리조트 붕괴 사고는 충격적이고 많은 안타까움이 있었다. 폭설로 인해 체육관의 강당 천장이 붕괴되어 부산외대 신입생이 사망하는 등 중경상을 포함하여 113명의 인명 피해를 낳았다.

 참사가 일어난 경주 마우나리조트 체육관 건물은 널판형태로 되어 있는 그라스울 패널로 시공된 조립식 구조로 일반 콘크리트 구조에 대비해 눈의 하중에 취약하다. 또 수일에 걸쳐 내린 폭설의 기후환경으로 다량의 눈이 쌓여있었으나 사고 당일까지 제설작업을 이행하지 않은 결과 무게를 버티지 못하고 천장이 붕괴된 것이다.

 OT는 대부분 학생의 주도로 진행된다. 신입생 오리엔테이션은 대학가에서 고착화된 관행이지만 최근 건물 붕괴사고, 과도한 음주로 인한 폭행, 성희롱 등의 사고가 발생하면서 일부 학교들은 학내에서 당일 행사를 진행하는 쪽으로 변화하는 추세다. 교육부는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외부행사를 자제해 달라고 요청한다. 신입생들도 오리엔테이션 참여를 꺼리지만 선배들의 눈치를 보아 어쩔 수 없이 참여하는 신입생들도 늘고 있는 추세이다.

 OT는 조국의 미래를 책임질 젊은 대학생들이 단체로 참여하는 만큼 사고가 발생할 경우 인명 피해가 크게 발생한다. 행사계획단계에서부터 장소, 기후 등 모든 조건을 신중하게 고려하고 안전 확보를 위한 최소한의 준수사항 마련하여 안전사고를 예방해야 한다. 시설물에 대해서도 위생·소방·전기·가스를 점검하고 숙박정원 준수 여부, 보험가입 여부 등을 확인해야 한다. 버스를 대절하는 경우 버스 등의 보험증권, 운전자 적격심사, 음주측정 여부, 연식 등을 확인해야 한다. 보험의 보상 및 배상 범위(재학생 및 신입생), 여행자 보험, 특약 등도 확인하는 것이 좋다.

 사전답사를 하여 완강기, 대피로, 차량 진입로 등의 시설물이 안전한지 응급상황에 대한 대비체계가 잘 되어있는 지를 확인할 필요가 있다. 행사시작 전 음주 자제, 고압적 행위 금지 그리고 성희롱, 성폭행 등을 포함한 폭력 행위 등의 사고 예방을 위한 교육, 재난안전교육 실시해야한다. 오리엔테이션 문화를 올바르게 확립하여 고된 수험생의 길을 거친 신입생들을 진심으로 환영하고 군기잡기가 아닌 제대로 적응할 수 있도록 배려하여야 한다.

충청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