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공주
공주시보건소 '새둥지'… 물리치료 등 신설20일부터 신축건물서 본격 업무 돌입
이효섭 기자  |  9922h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2.16  16:51:2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공주=충청일보 이효섭기자]충남 공주시보건소가  신축 건물로의 이전을 완료하고 20일부터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한다.

이번에 신축된 보건소는 부지면적 7782㎡ 연면적 5664㎡ 규모로 정신건강증진센터, 치매센터, 주차장,  각종 진료실(내과, 치과, 한방, 물리)과 검사실 및 사무실, 2층은 보건과, 건강과 및 대강당, 프로그램 실을 갖추고 있다.

특히, 신축 보건소에는 공주의료원의 이전으로 불편을 겪는 노인층의 의료서비스를 위한 내과와 한방진료, 물리치료 등이 신설됐으며, 오곡동에 위치해 접근성이 어려웠던 공주시정신건강증진센터가 이전하게 돼 우울증과 인격 장애 등 정신질환의 예방과 치료도 체계적으로 지원하게 된다.

또한, 80여명의 직원과 120여명의 방문객 등 하루 평균 200여명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돼 침체된 구도심 지역 경제에도 큰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오시덕 시장은 "새롭게 이전되는 보건소는 양질의 보건의료서비스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지역의 균형 발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시민을 위한 최적의 공공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전 직원과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효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