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공연·전시
브런치와 즐기는 '탁오 콘서트'청주시립국악단, 음악회
아트홀서 내일 오전 11시
오태경 기자  |  otk9125@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14  17:31:5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오태경기자] 충북 청주시는 오는 16일 오전 11시 청주아트홀에서 청주시립국악단 '탁오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콘서트는 국악 선율과 악기 체험 등으로 새롭게 선보이는 청주시립국악단이 마련한 정오의 음악회다.
 
'탁오 콘서트'의'탁오(卓午)'는 정오(正午)를 가리키는 말이다.
 
브런치 콘서트, 마티네 콘서트 등 청주시가 기존에 다양한 이름의 정오 음악회를 열고 있지만 '탁오 콘서트'는 이와는 다르게 청주시립국악단만의 스타일로 새롭게 시작하는 토크형식의 국악콘서트다.
 
프로그램은 대금, 피리, 해금 등 관악기가 중심이 돼 연희 등에서 자주 연주되는 '대풍류'와 피리의 굵고 묵직한 음색이 상령산의 느림과 만나 조화를 이루는 '상령산'을 여는 무대로 시작한다.
 
이어 국악관현악과 가수 이진관이'오늘처럼','인생 뭐 있어','인생은 미완성'을 노래하고, 자연의 생명력을 찬미하는 곡으로 봄을 표현한 관현악 '춘무'를 청주시립무용단과 함께 선보인다.
 
마지막으로 청주시립국악단이 제주도 전설에 나오는 환상의 섬, 피안의 섬으로 잘 알려진 이어도를 영감으로 한'이어도 가는 길'을 국악관현악으로 마무리한다.
 
시 관계자는 "봄을 맞아 커피와 여유를 더해 국악을 중심으로 대중가요, 한국무용 등을 콜라보레이션한'탁오 콘서트'의 아름다운 선율과 단아하고 기품 있는 무대를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오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