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공연·전시
춤으로 전하는 봄의 고백청주시립무용단, 오늘 예술의전당서 특별기획공연 '브런치 콘서트' 아름다운 몸짓의 설레는 무대 선사
오태경 기자  |  otk9125@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18  16:46:5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오태경기자] 청주시립무용단은 19일 오전 11시 청주예술의전당 소공연장에서 문화가 있는 날 특별기획공연 '브런치 콘서트'를 선보인다.
청주시립무용단이 준비한 이번 브런치 콘서트는 '봄의 고백'이라는 제목으로 춤으로 전하는 아름다운 몸짓의 설레는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김소월 시인의 '진달래꽃'의 시구 일부를 인용한 곡이며 TV프로그램 팬텀싱어에서 화제가 되었던 '소월에게 묻기를'에 감성 충만한 움직임을 더한 무대를 시작으로 두 남녀의 사랑의 메시지를 표현한 '속삭임'을 선보인다.
방울소리와 현란한 테크닉이 인상적인 '쟁강춤'에 이어 시립무용단 다섯 명의 신규단원들로 구성된 창작 춤 앙상블 '어울촘촘'을 풋풋함과 생기 넘치는 무대로 선보이며, 한 마리의 나비와 만개한 꽃의 어우러짐을 형상화한 작품 '화선무'가 이어진다.
마지막으로 홀리다의 '홀'을 의미하며 '아리랑'을 통해 사계를 표현한 작품 '홀'을 끝으로 마무리가 된다. 
이 작품은 지난 해 정기공연에서 선보여 관객들에게 큰 호평을 받았던 작품이다.
박시종 예술감독 겸 상임안무자는 "청주시립무용단이 전하는 아름다운 몸짓의 고백으로 초록빛 설레는 봄을 만끽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오태경기자 

오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