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핫이슈
'택시운전사' 개봉 후 굳건한 박스오피스 1위...650만 으로 '흥행돌풍 순항중'
조신희 기자  |  ccdailynews@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12  08:22:4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택시운전사’ 스틸컷)

[충청일보 조신희 기자] 영화 ‘택시운전사’(감독 장훈)가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가운데 개봉일인 지난 2일부터 지금까지 655만1명의 관객을 가뿐히 동원했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11일 ‘택시운전사’는 전국 1,356개의 스크린에서 38만1704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이로써 지난 2일 개봉 후 655만1명이 '택시 운전사'를 보러 극장가를 찾은 것. 

‘택시운전사’는 높은 평점과 관객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전국 극장가에 절찬 상영 중이다.

'택시운전사'는 개봉 첫날부터 1위로 시작해, 놓치지 않고 있다. 이에 올 여름 천만 영화로 등극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이날 박스오피스 2위는 30만4087명의 관객을 모은 ‘청년경찰’이, 3위는 19만7789명의 ‘애나벨: 인형의 주인’이 이름을 올렸다.

조신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