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영화
‘청년경찰’ 웃음X감동..두 마리 토끼 다잡고 흥행질주
조신희 기자  |  ccdailynews@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26  09:35:4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영화 ‘청년경찰’(감독 김주환)이 잇따른 영화 신작 공세에도 굳건히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26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25일 ‘청년경찰’은 전국 717개의 스크린에서 일일 관객 수 8만 9916명을 모아 박스오피스 3위를 차지했다. 누적 관객 수는 431만 9581명이다.

 

‘청년경찰’은 믿을 것이라곤 전공 서적과 젊음뿐인 두 경찰대생이 눈앞에서 목격한 납치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청춘 수사 액션 영화다.

 

개봉 전부터 배우 박서준과 강하늘의 특급 ‘케미’로 화제를 모았던 '청년경찰'은 지난 9일 개봉 후 관객들에 폭발적인 입소문을 타며 거침없는 흥행 질주 중이다.

 

한편 이날 박스오피스 1위는 16만 142명을 동원한 '브이아이피'가, 2위는 10만 789명의 관객을 동원한 '택시운전사'가 차지했다.

조신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