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태안
만리포~태안 구간 4차로 확장
장중식 기자  |  5004ace@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6  16:54:5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만리포~태안 4차로 도로 확장.

[충청일보 장중식기자] 충남 태안에 위치한 국도32호선 만리포~태안(13.1㎞) 도로건설공사가 이달 중순 준공된다.

충남 태안군 소원면 모항리에서 근흥면 두야리를 잇는 이 도로는 지난 2009년 12월 착공하여 8년여의 공사기간 동안 1,008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연장 13.1㎞, 폭 19.5m의 4차로로 건설되었다.

대전국토청은 피서·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본선 4차로 구간을 지난 7월 4일 조기 개통한 바 있다.

만리포~태안 도로 준공으로 지역주민들의 교통불편 해소는 물론, 관광객들이 즐겨 찾는 지역명소인 만리포, 천리포 해수욕장 등 서해안권 관광지로의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향상되었다.

아울러, 기존도로 확?포장과 야간 교통사고 방지를 위한 조명식 교통안전표지판 설치로 교통사고도 크게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대전국토청 관계자는 "만리포~태안 도로가 서해안권 관광지 교통불편 해소는 물론 지역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공사기간 동안 사업추진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준 관계기관 및 지역주민 여러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장중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