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가스안전公·말레이시아 시험기관, 방폭 인증 '맞손'종사자 교육 등 지원
김동석 기자  |  dolldoll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24  17:28:4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김동석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22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 시험 검사 인증기관인 SIRIM QAR International(Mohd Azanuddin Salleh 관리이사)과 '국제방폭 유지보수기업 인증 및 개인자격 인증' 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공사는 지난 2012년 국제방폭인증기구로부터 방폭기기 서비스 기업에 대한 자격을 인증해주는 기관으로 인정받았다. 

그러나 현재까지 방폭관련 산업에 종사하는 개인의 전문성을 평가하는 개인자격인증은 하지 못하고 있다. 

이에 따라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국제방폭 유지보수기업인증(IECEx Certified Service Facility Scheme)과 개인자격인증(Certified Persons Scheme)' 자격을 보유한 SIRIM QAR International과 협약을 맺고 기술을 교류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올해 제정될 방폭전기기기 상세기준의 권고사항인 방폭기기 유지보수기업 교육을 이수하였거나 개인자격인증을 보유한 종사자의 작업 실시 조항과 관련해 종사자 교육 등 지원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또한 방폭기기 설치 및 취급부주의 등으로 발생하는 안전사고를 사전에 방지하는 등 산업시설 안전관리 제도의 조기정착에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된다. 

   
▲ 한국가스안전공사 정해덕 기술이사(왼쪽 세 번째)가 22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방폭 인증분야 양해각서에 서명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김동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