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공연·전시
청주 주 무대 '언니' 내일 개봉
신홍균 기자  |  topgunhk@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2.30  20:14:3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신홍균기자] 충북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의 청주영상위원회는 청주를 주 무대로 촬영한 영화 '언니'가 다음 달 1일 개봉한다고 30일 전했다.

세상으로 부터 버림 받은 동생을 구하기 위해 비밀스러운 과거를 청산하고 복수를 시작하는 언니의 이야기를 그린 이 영화의 주연은 배우이자 복서로도 활동했던 이시영이 맡아 강한 액션을 선보일 예정이다.이시영을 필두로 박세완·이준혁·최진호·김원해 등이 출연하는 이 영화는 가로수 길을 비롯해 청주고속버스터미널, 상당산성 옛길, 장성동, 모충동 남부상가, 수곡동 두진하트리움아파트, 가경동 푸른병원, 충북대 중문, 가덕면 일대 등 청주 전역이 촬영지였다.

러닝 타임의 절반 이상이 청주를 배경으로 하고 있어 영상위는 지역 홍보에도 한 몫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영화를 제작한 남권우 PD의 고향 역시 청주다.

남 PD는 "청주는 다른 지역에서 찾아볼 수 없는 풍경들을 다수 보유한 데다 서울과 가깝기 때문에 앞으로 더 많은 드라마와 영화의 촬영지가 될 것"이라며 "차기작도 청주에서 촬영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신홍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