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정치일반
정우택 의원, 청주 '특례시' 지정 온힘이낙연 국무총리 만나 건의
지방자치법 개정안 발의도
김홍민 기자  |  hmkim2075@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09  18:08:5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김홍민기자] 청주시를 '특례시'로 지정받기 위한 자유한국당 정우택 의원(청주 상당)의 행보가 전 방위적으로 확대되고 있다. 

9일 정치권에 따르면 정 의원은 지난 8일 서울 광화문 정부청사에서 이낙연 국무총리를 만나 지방분권 시대 출발점으로서 청주시가 특례시로 지정돼야 하는 당위성을 강조하고 청주시의 특례시 지정을 건의(사진)했다.   

특례시로 지정되면 조직과 재정·인사 등 자치행정과 재정 분야에서 광역자치단체 수준의 폭넓은 재량이 인정된다. 

정 의원은 이날 "현재 청주시는 2014년 7월 청주·청원 주민 자율통합에 따라 인구 85만명, 면적 940.8㎢의 광역 대도시가 되면서 사업체수와 법정민원건수, 자동차등록대수 등 행정수요는 인구 100만 도시와 큰 차이가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하지만 행정권한은 일반시와 동일하게 부여되면서 대도시 규모에 걸맞은 행정서비스가 제공되지 않아 시민들의 불편은 가중되고 있고, 청주와 청원의 통합에 다른 상생협력사업의 이행에도 가시적인 진전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며 특례시 지정을 건의했다. 

정 의원은 인구 기준 외에 행정수요를 반영하고 인구 50만명 이상 도청소재지도 특례시로 지정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지방자치법 일부 개정법률안'을 공동 발의했고, 청주시가 특례시로 지정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의 관심을 촉구하는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인다는 계획이다. 

 

김홍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