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육
청주대 "항공 관련 특성화 학교"전공학생들 취업 잇따라
배명식 기자  |  mooney777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01  18:58:4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배명식기자] 청주대학교 항공기계공학전공 학생들이 연이어 항공사 취업에 성공하면서 항공 관련 특성화 학교라는 이미지가 착실히 쌓이고 있다. 

1일 청주대에 따르면 8월 졸업예정인 항공기계공학전공 엄희범씨가 2019년 상반기 대한항공㈜ 공개채용에서 항공정비사 부문에 지원해 최종 합격했다.

앞서 김수정씨(2018년 2월 졸업)는 이스타항공㈜의 2019년 상반기 공개채용에서 항공정비기술 부문에 합격했으며, 오요한씨(2019년 2월 졸업)는 2018년 하반기 아시아나항공㈜ 공개채용에서 항공정비사 부문에 지원해 합격 소식을 전해온 바 있다.

최근 항공운송사업 면허를 취득한 신규 항공사들도 운항을 앞두고 있어 청주대 항공관련 학과생들의 취업은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태형 항공기계공학전공 교수는 "실무 능력을 갖춘 양질의 항공정비사들을 확보하려는 항공사들간 경쟁이 시작된 만큼 청주대학교는 양질의 항공정비사를 양산하는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청주대 항공기계공학전공은 2013년에 개설됐으며 2016년 국토교통부로부터 항공정비사 면장취득을 위한 시험응시 자격요건을 갖춘 교육과정을 인정받았다.

배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