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靑 `남북정상선언 이달중 국회 보고`"국회 동의 부분은 검토해야 할 사항"
충청일보  |  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7.10.05  21:01:5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청와대는 5일 2007년 남북정상회담에서 합의된 `2007년 남북정상선언'의 발효 절차를 진행하기 위해 이달 중 국회에 선언문을 보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천호선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정례브리핑을 통해 "제일 중요한 것은 남북관계발전 기본법에 따라 국회에 보고하도록 돼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그러나 국회 동의와 관련, "이번 선언이 국민에게 많은 재정적 부담을 지운다고 보고 동의를 받아야 하는지, 아니면 구체적인 사업시행 과정에서 재정소요가 있는 사업에 대해서 동의를 받아야 하는지는 검토해야 할 사항"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정상선언의 후속 조치와 관련, "`후속조치 기획단'을 구성, 후속조치 추진 종합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라며 "대국민 설명 및 보고, 대국회 보고도 병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방북 결과를 국민에게 다양한 수준에서 보고할 것"이라며 "정부 차원이나 특별수행원들도 직접 부딪쳤던 경험과 느낌을 갖고 분야별ㆍ지역별 설명을 10월 중순까지 진행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충청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