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획연재 > 미주알고주알
[미주알고주알] 정치자금 사적유용 지적에 민주당 안희정 후보 '당혹'
김홍민 기자  |  hmkim2075@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16  19:27: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서울=충청일보 김홍민기자]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안희정 충남지사가 과거 정치자금 일부를 개인 용도로 사용했던 사실이 민주당 후보토론회 과정에서 부각.
지난 14일 열린 민주당 대선 예비후보 토론회에서 경쟁자인 최성 고양시장은 안 지사에게 "2002년 대선 당시 총 52억원의 불법 정치자금을 수수했고, 이중 3억6000만원을 개인 아파트 구입과 총선 출마 여론조사 비용 등으로 이용했다는 언론보도가 맞느냐"고 압박.
안 지사는 표정이 굳어지며 "같은 당 동지한테 그런 방식으로 질문을 받을 줄 몰랐다"고 말하고 "제가 2003년 저희 집을 이사하는 과정에서 일시 변통했던 것은 사실이지만 (이후)개인적으로 잘못한 부분을 인정했고 벌을 받았다. 정치적으로 사면받고 복권받았다"고 답변. /김홍민기자

 

김홍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