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난오피니언 > 홍익칼럼
영구임대아파트 환경 개선대전, 보라아파트 등 3300세대 … 3년간 71억 투입
구운서  |  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7.05.09  20:08: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전시는 3개 영구임대아파트단지 3300세대에 대한 획기적인 주거환경개선 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이번 주거환경개선사업을 통해 시 도시개발공사에서 서구 삼천동 보라아파트· 대덕구 법동 한마음아파트·유성구 송강동 송강아파트 등 3개단지 3300세대와 상가 45호를 대상으로 향후 3년간 71억원을 집중 투입한다.이에따라 영구임대아파트의 주거환경을 일반아파트 수준으로 개선할 방침이다.

또 주민복지(사랑의 집 고치기 및 취업알선), 주거환경(나무식재 및 운동시설 설치), 시설개선(주방용구 및 난방시설 교체) 등 3개 분야에 40여개 단위사업을 단계적으로 추진하고, 이외에도 상가 공실을 사회복지관 교육시설 등으로 무상임대해 주민들의 문화 및 취미생활이 가능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는 앞으로 대한주택공사가 관리하고 있는 영구임대아파트까지 사업을 확대시켜 나갈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구운서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