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C온라인뉴스룸 > "쏙쏙" 식의약 생활정보
['쏙쏙' 식의약 생활정보] 봄나들이 식중독 예방 요령
박지영 기자  |  news022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4.04  14:45:1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박지영기자] 따뜻한 날씨 속 지역 곳곳마다 봄꽃이 활짝 피면서 도시락 싸들고 봄나들이 계획한 분들 많으실 텐데요.

그런데 일년 중 식중독 환자가 가장 많은 때가 바로 4월~6월이라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식품의약처가 2010년부터 2014년까지 5년 동안 연간 식중독 환자 수를 조사한 결과 나들이철인 4월~6월의 식중독 환자 수가 전체 환자의 평균 35%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그 이유로는 쌀쌀한 아침, 저녁 날씨로 인해 음식물에 대한 경각심이 떨어지고 장시간 외부온도에 음식을 노출 시키는 등 관리가 소홀해지는 시기이기 때문입니다.

또한 날씨가 따뜻해지면서 나들이나 야외활동이 많아지면서 야산이나 등산로 주변에서 자라는 독성식물 등을 봄나물로 오인하여 섭취하는 등의 부주의가 식중독 사고로 이어지기도 합니다.

 그렇다면 안전한 봄나들이를 위한 식중독 예방법은 무엇일까요?

 식약처가 알려주는 봄나들이 식중독 예방요령을 소개합니다.

   
 

 

※ 도시락을 준비할 때는?

▶조리 전, 후로 흐르는 물에 20초 이상 손 씻기

▶과일·채소류 등은 흐르는 물로 깨끗이 씻기

▶음식은 1회 식사량만큼 준비하여 식힌 후 별도 용기에 따로 담기

▶김밥은 밥과 재료들을 충분히 식힌 후에 만들기

 

※ 나들이 장소까지 안전하게 보관 및 운반하려면?

▶아이스 박스 등을 이용해 10℃ 이하에서 보관하기

★햇볕이 닿는 공간 및 자동차 트렁크 등은 온도가 높으므로 피해주세요!

 

※ 안전하게 섭취하려면?

▶식사 전 흐르는 물에 손을 깨끗이 씻거나 물티슈로 닦기

▶식온에서 장시간 방치된 식품은 섭취하지 말고 바로 버리기

▶조리 후 가급적 빠른 시간 내에 섭취 (정오 이전에)

▶안전성이 확인되지 않은 약수나 샘물 등은 함부로 마시지 않기

 

[관련기사]

박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