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KTX 세종역 설치 반대한다"이정현 與대표, 충북 방문
"SOC 사업은 원칙이 중요"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0.23  20:14:3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충청일보 임동빈기자] 지난 22일 청주를 방문한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가 시내버스에 탑승해 민생투어를 갖고 시민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충청일보 이정규기자]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가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KTX 세종역 설치 문제에 대해 "반대한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지난 22일 민생탐방차 충북을 방문한 자리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이 대표는 "사회간접자본(SOC) 사업은 원칙이 중요하다"며 "힘있는 정치인 입김이나 특정 지역 목소리가 높다고 정책 결정이 좌지우지된다면 그것은 매우 잘못된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 "충북도당위원장이나 지역구 국회의원들과 함께 숙의하겠지만 현 시점에서 KTX세종역 건설은 반대한다"며 세종역 신설에 대한 입장을 분명히 했다.

균형발전지방분권충북본부는 이 대표의 이 같은 발언에 대해 즉각 환영의 뜻을 전했다. 균형발전지방분권충북본부는 23일 성명을 내고 "새누리당은 박근혜 대통령에게 건의해 KTX세종역 건설 추진이 백지화되도록 하라"면서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의 세종역 설치 반대 입장 표명에 대해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정현 대표는 서울~세종 고속도로 경유 논란에 대해서도 당 차원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이 대표는 "서울~세종고속도로 문제도 특정 지역만을 위한 SOC사업이 아니라, 균형발전 차원에서 충북을 경유해 건설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대표는 충북 방문에서 신세대기업인들과 간담회를 갖고 청년창업인들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또 택시회사 영진교통 노조원들을 만나 택시카드수수료율 인하와 택시임대제 도입 등에 대해 논의하고 정책적 고려를 통해 검토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대표는 또 민생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청취한 버스투어에 이어 새누리당 충북도당 핵심당직자 당원교육을 통해 최근 정국현안에 대해 당 입장과 방향을 전하고 당원들이 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당직자들과 함께 전통시장(복대가경시장)을 찾아 상인들의 노고를 위로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한 뒤 충북권 대학교 총학생회장단과 간담회를 갖고 대학생들의 삶과 진로, 등록금 문제 등에 대해 토론하고 민생투어를 마무리했다.
 

[관련기사]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