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한화이글스, 이용규·최진행·송은범 계약 완료이용규, 2+1년 최대 26억·최진행 1+1년 최대 5억…1일 캠프 출국
송은범, 2억5000만 연봉 계약… 31일 선수단 합류 출국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1.31  16:28:2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이정규 기자] 한화이글스가 외야수 이용규, 최진행 선수와 FA 계약을 마쳤다.

송은범 선수도 연봉 계약을 마치며 캠프에 합류하게 됐다.

이용규 선수의 계약기간은 2+1년이며 계약 규모는 계약금 2억원, 연봉 4억원, 옵션 연간 4억원 등 최대 26억원 규모다.

최진행 선수는 계약기간 1+1년에 연봉 2억원, 2019시즌 옵션 1억원 등 최대 5억원의 계약이다.

이용규와 최진행은 1일 일본 오키나와로 출국, 선수단에 합류할 계획이다.

송은범 선수 역시 이날 밤 연봉 2억 5000만원에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에 따라 송은범 선수는 지난 31일 선수단에 합류, 일본 오키나와로 출국한다.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