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스포츠 일반
축구센터 때문에…세종시, 2033 범시민 추진위 구성
결의대회 갖고 32만 시민 염원 전달
"교통 환경· 배후 수요 등 강점 많아"
장중식 기자  |  5004ace@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07  18:50:2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세종=충청일보 장중식기자] 세종시가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세종시 유치 2033 범시민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32만 시민의 염원을 담아 유치 총력전에 나선다.

시는 7일 시청 여민실에서 2033 범시민 추진위를 중심으로 기관·단체장, 축구선수, 학생, 일반 시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유치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대회는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를 유치해 균형발전을 통한 대한민국 축구의 발전과 행정수도로서의 위상을 실현하려는 32만 세종시민들의 염원을 대내외에 널리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 참석한 이들은 종합센터 유치를 염원하는 시민 인터뷰 영상과 참샘초 여자 축구부 공연을 통해 유치 의지를 다지고 시민을 중심으로 유치 역량을 모을 것을 결의했다.

추진위는 결의문을 통해 "세종시가 세계적인 축구의 메카로 발전할 수 있는 여건과 가능성을 모두 가지고 있으며, 특히 국가균형발전이라는 국가적·시대적 흐름에도 부합하는 최적지"라고 강조했다.

특히 추진위는 △지방분권과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는 상징 도시 △사통팔달 교통의 요충지 △출산율 1위, 전국에서 가장 젊은 도시로서 풍부한 축구 꿈나무 배후 수요 등을 세종시의 강점으로 꼽았다.

이러한 강점을 바탕으로 추진위는 시민역량을 모아 축구종합센터 유치 열기 확산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는 것은 물론, 세종시가 세계적인 축구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앞장 설 것을 다짐했다.

시는 이번 2033 범시민 추진위원회 구성을 계기로 기 조성된 15만평 규모의 준비된 축구종합센터 부지와 시민들의 뜨거운 유치 열기 등을 내세워 유치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전략이다.

이춘희 시장은 "축구종합센터가 세종시에 유치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지지와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장중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