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핫이슈
기리보이 인스타 스토리에 팬들 비난 "굳이"
명도은  |  news1948@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8  23:02:5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출처=ⓒ기리보이 인스타그램)

래퍼 기리보이가 올린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팬들이 날선 비난을 표출하고 있다. 

28일 기리보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뉴스 장면을 캡쳐해 올렸다. 해당 뉴스 장면에는 남녀 앵커 두 명 사이에 배경 화면으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인 이용수 할머니의 사진이 비춰졌다. 

이를 두고 기리보이는 "앵커 세 명인 줄 앎"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에 누리꾼들은 이용수 할머니에게 너무 무례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 (사진출처=ⓒ기리보이 인스타그램)

누리꾼들은 "크게 욕 먹을 짓은 아니지만 그래도 사안이 사안인데 생각이 짧다", "굳이 했어야 했나", "웃을 일로 소비될 사안이 아닌데", "굳이 안 올렸어도 됐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현재 해당 인스타그램 스토리는 삭제됐다. 기리보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반려견의 모습과 공연 때 팬이 찍은 사진을 올렸다. 

2011년에 데뷔한 기리보이는 지난 4월 새 앨범 `농담처럼`을 냈다. 해당 앨범은 각종 음원차트 상위권에 오르며 음원강자의 면모를 보였다. 이후에도 그는 꾸준히 공연 등으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최근 기리보이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기리보이월드`를 열어 팬들과 소통 중이다. 지난 4월 기리보이는 고등학생 때 1년 사귄 첫 사랑 누나에게 차인 이야기를 전해 팬들의 관심을 끌었다. 

명도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