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획연재 > 방과후 학교 우수사례
[방과후학교 우수사례] 청주 각리초등학교분야별 영재 조기 발굴·육성
장병갑 기자  |  jbgjang0408@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7.28  15:54:5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각리초등학교가 학생들의 수월성 교육을 위한 방과후 학교를 운영하는 가운데 과학실험방에서 학생들이 실습을 하고 있다.

[충청일보 장병갑기자]청주 각리초등학교는 학생들의 잠재력과 바람직한 가치관을 키워주는 창의·인성 교육 프로그램인 KIUM (Knowledge, Immunity, Unique, Moral)교육을 도입, 강인한 체력을 바탕으로 학력을 높이고 학생들이 바른 품성과 인성을 갖춘 창의적인 글로벌 인재로 자라도록 노력하고 있다.

각리초등학교는 신생 과학단지로 인한 아파트 밀집지역에 위치해 있어 학생들의 학력수준이 높고 영재 교육 및 영어 교육과 아동들의 체험 교육에 대한 관심이 높은 편이다.

이런 수요자의 요구를 적극 수용해 학습자의 수월성 교육을 위한 방과후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각리 NICE 수학영재교실, 뻔Fun 뻔Fun English반, 각리 논술 토론반, 학교에서 실험하는 나는 각리 과학자반이 대표적이다.

수학, 영어, 과학체험, 논술 토론의 맞춤형 교육과정을 운영해 각 분야별 영재 학생을 조기 발굴하고 육성하고 있다.

이 결과 충북도 수학경시대회, 과학탐구대회, 토론대회, 영어잔치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실력을 인정받았다.

또 청주교육대학교 과학영재원, 충북대학교 과학영재원, 충북과학고등학교 과학영재원에 다수의 학생들이 최종 합격했다.

'각리기초튼튼교실'은 기초·교과 부진 학생 개별화 지도 프로그램과 학생의 실력과 수준에 맞는 다양한 교과 관련 프로그램으로 학습 부진아의 집중 책임 지도를 통한 학업성취능력의 신장으로 기초학력 미달학생 제로, 보통학력 이상 학생 수의 증가를 가져왔다.

또 여름 방학 중 프로그램으로 몸튼튼교실, 종이모형만들기반, 신나는 북아트반, 칠교놀이로 배우는 수학반, 창의력 수학교실을 개설해 보다 많은 학생들이 무료로 수강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 통해 학생들의 소질 계발과 잠재 능력을 발굴할 수 있도록 했다.

이문희 교장은 "꿈과 실력을 겸비한 창의적인 인재 양성을 위해 더 알차고, 더 다양한 방과후학교를 운영해 사랑으로 꿈을 키우는 행복한 배움터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관련기사]

장병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