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난기획연재 > 총선 첫 도전인물들
[총선 첫 도전 인물들] 13.오영훈 정의당 준비위원장"충북 정치1번지 청주 상당 출마"
김홍민 기자  |  hmkim2075@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10.04  19:47: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김홍민기자] 오영훈 정의당 충북도당 창당준비위원장(30·사진)은 내년 총선에서 충북 정치1번지인 '청주 상당' 선거구에 출마할 계획이다.

비정규직 근로자의 대변인을 자처하는 오 위원장은 4일 "도당 창당준비위원장으로서 충북 정치의 상징적 지역인 '청주 상당'에 출마하겠다"고 출사표를 밝혔다.

그는 이날 본보와 전화통화에서 "총선 레이스 끝까지 완주해 충북도민에게 정의당의 존재감을 알리겠다"고 다짐했다.

오 위원장은 정치 입문 배경으로 "다음 세대가 제 부모처럼, 저처럼 힘들게 자라지 않길 바라는 마음이 크다"며 "특히 제 아이가 입시지옥에서, 취업지옥에서, 노동지옥에서 살게 할 수는 없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무런 기반도 없는 저 같은 사람도 더 나은 사회를 만드는데 앞장 설 수 있어야 한다"고 말하고 "현실적인 영웅이 되고 싶고, 되려한다"고 피력했다.

이어 기존 정치인과의 차별성으로 "현재 비정규직으로 직장 생활 중이기 때문에 비정규직 근로자와 노동자의 입장을 잘 대변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정치적으로 때 묻지 않은 젊은 시각으로 새로운 정치를 실현하겠다"고 덧붙였다.

오 위원장은 충북 음성 출신으로 청주 운호고(33회)와 충북대 경영학과, 동 대학원 석사를 졸업했다.

대학원 재학시절 충북발전연구원에서 비정규직인 전문연구원으로 근무했고, 현재는 지역의 모 주식회사에 재직중이다.

그는 지난해 음성군 나 선거구의 기초의원(군의원) 선거에 출마해 낙선하기도 했다.

정의당은 내년 4월 총선전인  2016년 2월쯤 충북도당을 창당을 준비 중이다.

[관련기사]

김홍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